연예界 소식

25일 첫방 ‘화양연화’, 기대감 높이는 스틸컷 공개...가면 쓴 이보영과 얼어붙은 유지태
  • 등록일 : 2020.04.21
  • 조회수 : 216

 


[연예팀] 가면 속 정체를 감춘 이보영과 유지태의 엇갈린 시선을 포착한 ‘화양연화’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25일 첫 방송을 앞둔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극본 전희영, 연출 손정현/이하 화양연화)’에서 같은 공간에 함께 있지만 닿을 듯 닿지 않는 한재현(유지태)과 윤지수(이보영)의 거리를 보여주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화양연화’는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한재현과 윤지수가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하며 그리는 마지막 러브레터다. 한때 서로의 삶을 환하게 물들여준 두 남녀가 재회하며 마음의 진동을 일으키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긴 감성 멜로를 예고하고 있다.

금일(21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가면을 쓰고 피아노 앞에 앉아 있는 윤지수와 그녀를 바라보는 한재현의 모습이 담겼다. 가면 사이로 비치는 눈에서 왠지 모를 슬픔마저 엿보여, 피아노를 전공한 윤지수가 얼굴을 가린 채 연주를 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그 비밀에 대한 호기심을 모으고 있다.

또한 얼굴이 보이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윤지수를 알아본 듯 그 자리에 얼어붙은 한재현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세월을 가로질러 그의 마음을 두드리는 선율이 애틋함을 고조시키며 두 사람만의 특별한 이야기를 기대케 한다. 과연 이들이 서로를 알아보고 닿을 수 있을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편, 유지태와 이보영의 촉촉한 감성 멜로가 기대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는 25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된다.(사진제공: tvN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

 

 

[bnt뉴스 기사제공]
http://bntnew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