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界 소식

‘극한직업’, 연휴동안 날마다 100만씩...900만 관객 돌파
  • 등록일 : 2019.02.07
  • 조회수 : 95

                                                     

 

 


 [연예팀] ‘극한직업’이 극장가를 휩쓸고 있다.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 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 영화 ‘극한직업’이 개봉 14일 만에 9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의 배급사 집계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2월5일 오후 3시 40분 누적 관객수 9,005,948명을 달성했다. 역대 코미디 영화 흥행 순위 2위, 3위인 <수상한 그녀>와 <과속스캔들>의 최종 스코어를 단14일만에 뛰어 넘으며 설 연휴 극장가를 장악하고 있는 ‘극한직업’은 2월1일 500만 관객 돌파를 시작으로 2월2일 600만, 2월3일 700만, 2월4일 800만, 금일(5일) 9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급 흥행 기록을 갱신 중이다.

또한 역대 영화 흥행 순위 3위부터 10위까지의 작품들인 <국제시장>(25일), <아바타>(32일), <베테랑>(19일), <괴물>(24일), <도둑들>(19일), <7번방의 선물>(27일), <암살>(20일), <광해, 왕이 된 남자>(31일)를 뛰어넘는 압도적인 속도로 900만 관객을 돌파해 ‘극한직업’이 보여줄 흥행기록에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쟁쟁한 신작들의 공세에도 박스오피스 1위, 예매율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극한직업’은 CGV 골든에그지수 97%, 네이버 관람객 평점 9.30 등 관객들의 극찬 세례와 함께 극장가를 사로잡으며 설 연휴 필람영화로 등극한 것은 물론, N차 관람 열풍까지 불고 있어 앞으로 ‘극한직업’ 신드롬은 계속될 전망이다.(사진제공: 영진위 통합전산망)

 

 

 


   [bnt뉴스 기사제공]
  http://bntnew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