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界 소식

‘나 혼자 산다’ 성훈-기안84, 패러글라이딩 도중 닥친 대위기
  • 등록일 : 2019.02.01
  • 조회수 : 67

                                                   

 

 

[연예팀] 기안84가 성훈의 안티를 선언했다.

2월1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급(急) 나들이를 떠난 성훈과 기안84의 예측불가 일탈기가 이어진다.

지난 방송에서 성훈은 함께 밥을 먹자며 기안84를 유혹, 얼렁뚱땅 그를 납치해 보령으로 데려가는 만행을 저질렀다. 진한 브로맨스가 풍겼던 고속도로, 휴게소 데이트부터 버라이어티한 패러글라이딩 도전까지 두 남자의 못 말리는 얼간 케미가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투하했다.

그런 가운데 방송에서는 시청자들의 마음속까지 뻥 뚫어줄 성훈과 기안84의 본격적인 비행이 펼쳐진다. 잔뜩 기대했던 성훈은 물론 걱정으로 가득했던 기안84도 자유롭게 하늘을 날며 상쾌함을 만끽했다고.

그러나 기안84는 땅에 착륙하자마자 역대급 고난을 맞이, 괴로움에 몸서리 치던 그는 자신을 보며 웃음을 참지 못하는 성훈을 향해 원망의 말을 쏟아낸다.

뿐만 아니라 차에서 흘러나오는 성훈의 노래에도 격한 거부반응을 일으키던 기안84는 그와 날선(?) 대립각을 세운다. 급기야 “나 형 안티 될 것 같다”고 폭탄 발언까지 서슴치 않았다고 해 두 사람의 대천 나들이는 과연 순조롭게 끝맺을 수 있을지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이처럼 남다른 얼간미(美)로 중무장한 성훈과 기안84의 대책 없는 예측불가 여행기는 2월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공]
  http://bntnew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