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界 소식

‘도시경찰’ 장혁, 나 홀로 체력 훈련...“아침 운동 매일해”
  • 등록일 : 2019.01.21
  • 조회수 : 94

                                             

 

 

[연예팀] 장혁이 열혈 형사의 전형을 보여준다.

1월21일에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도시경찰’ 2회에서 장혁, 조재윤, 이태환은 가짜 표백제 유통 사건, 후암동 강아지 학대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한 발짝 나아간다. 세 사람은 현장을 방문해 사건의 실마리를 찾아 나서며 현직 경찰관들조차 놀란 새로운 관점의 추리를 내놓기도 했다.

모든 일과가 끝난 뒤 ‘도시경찰’ 멤버들은 근무하는 동안 함께 지내게 될 숙소에 처음 방문했다. 홍대 번화가에 위치한 숙소에 장혁은 “시민들의 치안을 더 잘 살피라는 의미로 홍대에 숙소를 잡아주신 것 같다”며 퇴근 후에도 시민 안전에 대한 생각을 멈추지 않았다.

장혁, 조재윤, 이태환은 첫 날 부여 받은 사건들을 다시 한번 곱씹으며 앞으로 어떻게 수사를 해나가야 할지 머리를 맞대고 밤늦게까지 이야기를 이어갔다. 다음날 아침 두 번째 출근을 맞게 된 멤버들의 숙소는 이른 아침부터 분주한 소리가 울려 퍼졌다. 장혁 경찰관이 눈을 뜸과 동시에 아침 운동을 시작한 것.

장혁은 집에서부터 가져온 철봉, 운동화, 복싱글로브, 아령 등을 꺼내 나 홀로 체력 훈련을 진행했다. 뒤늦게 일어난 조재윤은 장혁의 열정적인 아침운동에 박수를 치며 “나랑 두 살 차이인데 20년 차이가 나는 것처럼 느껴진다. 장혁은 현장에서도 선봉에 서야한다. 진정한 형사다”라며 감탄했다. 이에 장혁은 “아침에 운동을 안 하면 개운하지가 않아서 거의 매일 한다”고 겸손하게 대답했다.

한편, 아침부터 저녁까지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힘쓰는 장혁 경찰관의 이야기는 1월21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도시경찰’을 통해 만나 볼 수 있다.(사진제공: MBC에브리원)
 

 

 


   [bnt뉴스 기사제공]
  http://bntnew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