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界 소식

“어쿠스틱 반전 매력 선보일 것”...오반X빈첸 싱글 발표
  • 등록일 : 2019.01.17
  • 조회수 : 111

 

 


[연예팀] 오반과 빈첸이 콜라보 싱글을 공개한다.

오반과 빈첸이 겨울 프로젝트 콜라보 싱글 ‘눈송이’를 1월23일 오후 6시에 공개한다.

소속사인 로맨틱팩토리 측은 “이번 곡 ‘눈송이’는 프로젝트 싱글인 만큼, 평소 빈첸이나 오반에게 기대되는 힙한 느낌의 음악보다는, 편안하게 어쿠스틱 기타 위에서 노래를 하는 색다른 모습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빈첸은 또 다른 뮤지션 자아인 ‘기타맨’이라는 이름으로 기타를 직접 연주하며 자작곡을 노래하는 모습을 SNS에 선보이곤 하는데, ‘눈송이’ 역시 그렇게 선보였던 곡 중 하나이다.

빈첸은 이 노래를 같은 소속사 뮤지션인 오반에게 컬래버레이션을 제안했었고, 지난해 연말에 개최된 ‘로맨틱팩토리’ 콘서트에서 첫 선을 보였다. 당시 관객들은 물론 관계자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눈송이’는 음원 요청이 쇄도하여 결국 정식으로 발표하게 됐다.

곡 제목이 ‘눈송이’인 만큼 이번 겨울이 가기 전에 팬들에게 선보이고자 1월 중에 발표를 준비해왔다.

빈첸이 오반의 싱글 ‘불행’에 피처링으로 참여한 적이 있긴 하지만 이렇게 본격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이는 것은 이번 ‘눈송이’가 처음으로, 앞선 음악들과 다른 무드의 음악으로 두 뮤지션의 반전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로맨틱팩토리는 “앞으로도 이런 프로젝트는 빈첸과 오반의 정규 작업물과는 별도로 종종 선보일 예정이다”라며 “조금은 편하게 들어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오반은 지난해 ‘취한 밤’ ‘불행’ ‘스무 살이 왜 이리 능글맞아’ ‘행복’ 등 활발한 창작 활동으로 믿고 듣는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지난해 12월에 발표한 ‘행복’은 발매한지 한 달 반이 지난 지금까지 음원차트 중위권을 굳건히 지키며 사랑 받고 있다.

한편, 빈첸은 믹스테잎 ‘병풍’으로 어린 나이에 주목 받기 시작, ‘고등래퍼2’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인 후 ‘제련해도’를 시작으로 최근 발표한 ‘BOYCOLD 2’ 앨범까지 어린 나이에 자신만의 음악을 선보이며 뮤지션으로서의 입지를 굳혀가고 있다.(사진제공: 로맨틱팩토리)

 

[bnt뉴스 기사제공]
http://bntnews.hankyung.com